불기2568년 04월 18일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로 처음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금주의 금구 -
썩은 진흙 물에서 연꽃이 피어날 수 있듯이 삿된 업을 지은 중생도 불법의 씨앗을 틔울 수 있다-.정법경
Home 지역뉴스 전라

광양시, ‘용지큰줄다리기 전문 운영인력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

광양시, ‘용지큰줄다리기 전문 운영인력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 - 기획·운영 역량 교육을 통한 선순환 구조 기반 마련 - 광양시는 용지큰줄다리기의 전승을 위해 ‘용지큰줄다리기 전문 운영인력 양성과정’교육생을 오는…

광양시, ‘드림카페 성황스포츠센터점’ 개소식 가져

광양시, ‘드림카페 성황스포츠센터점’ 개소식 가져 - 장애인 바리스타의 안정적 일자리와 센터 이용자 편의 증진 기대 - - 중증장애인 창업형 일자리사업 일환, 2026년에는 5개소까지 확충 예정 - 광양시는 12일 오후 2시 성황수영장동 마당…

‘남원시&더본코리아’지역경제 상생발전 업무협약체결

‘남원시와 더본코리아’맞손 잡고 지역상권 살리기 매진한다. ‘남원시&더본코리아’지역경제 상생발전 업무협약체결! -제94회 춘향제 남원시와 더본외식산업개발원이 손잡고 ‘막걸리 축제 ’&전통음식 테마의 …

중마동 지역특화사업, ‘아동미술심리 활동 교실’ 발대식 개최

중마동 지역특화사업, ‘아동미술심리 활동 교실’ 발대식 개최 중마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공위원장 조동수, 민간위원장 강정훈)는 3일 중마동장과 중마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아동미술 심리 …

<남원시•육군 제7733부대 지역대> 봄맞이 환경정화 활동

<남원시•육군 제7733부대 지역대> 봄맞이 환경정화 활동 남원시와 육군 제7733부대 지역대가 손을 잡고 3. 27일 수요일 시내권 주요 관광지 주변에 대한 대대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하였다. 남원시와 육군 제7733부대 지역대가 …

광양시, (가칭)광양마동도서관 명칭 공모

광양시, (가칭)광양마동도서관 명칭 공모 - 내달 5일까지 신청받아,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 - 광양시가 2025년 상반기 개관을 목표로 건립 중인 (가칭)광양마동도서관 명칭을이달 27일부터 내달 5일까지 공모한다. (가칭)광양마동도서관은 마…

가장 많이본 기사
한동훈 "선거 결과 모든 책임, 비상대책위원장 물러나
한동훈 "선거 결과 모든 책임, 비상대책위원장 물러나겠다“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11일 "선거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비대위원장 직에서 물...
2024년 교육대학 정원 정기승인 계획(안)’ 발표
내년 교대 입학정원 12% 감축…초등교원 양성규모 적정화 추진 교육부, ‘2024년 교육대학 정원 정기승인 계획(안)’ 발표 감축된 학부 입학정원, 교육대학원 정원 증원 또는 신설 등에 활...
북한 위협 대응…한미연합연습 및 훈련 지속 강화하기
북한 위협 대응…한미연합연습 및 훈련 지속 강화하기로 합의 제24차 한미 통합국방협의체 회의…한미동맹 국방비전 가속 한미 일체형 확장억제의 중요성 공감…국방분야 동맹현안 협...
제 22대 국회의원 4·10 총선 결과 민주·조국 범야
제 22대 국회의원 4·10 총선 결과 민주·조국 범야권 188석 압승… 이재명 대권가도 탄력 민주, 한강벨트 등 수도권 '압도'…與, 낙동강벨트서 '선전’ 인...
尹 대통령 중국어선 불법조업 문제, 수산자원 보호와
尹 대통령, 불법조업 단속 현장점검 "지난 정부가 중국 관계 때문에 단속 못해 우리 어민만 피해. 불법조업은 국가안보 차원 단속“ - 중국어선 불법조업 문제, 수산자원 보호와 국가안보 차...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용약관    이메일수집거부    바라는 점    후원안내   
bultopnews.com(©) 2018 / 사업자등록번호 : 206-60-76363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남, 아02425 / 청소년보호책임자 : 차복원
등록일 : 2018.7.5 / 발행일 : 2018.9.1 / 발행인 : 차복원 / 편집인 : 송행임 / 주소 : (우)52447 경남 남해군 삼동면 동부대로1122번길74-35
기사제보 · 인터넷 광고문의 : TEL : 055-867-0024 / 서울지사 : 02-739-4780~1 / FAX : 055-867-2880 / 이메일 : chabow@hanmail.net